•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서울시 “광화문 광장 등 집회 금지 신천지 교회 4곳도 전격 폐쇄키로”

  • 기사입력 2020-02-21 11:4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서울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광화문광장, 서울광장, 청계광장에서 대규모 집회를 전면 금지한다. 서울 시내 신천지 교회 4곳도 전격 폐쇄한다.

박원순 서울 시장은 21일 시청사에서 긴급 브리핑을 갖고 “지역 사회 확산 조기 차단위해 긴급하고 단호한 조치를 취하고자 한다”면서 “광화문광장, 서울광장, 청계광장 사용을 금지하겠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감염병예방관리법상 공공이용 시설의 금지 조치 조항을 들었다.

박 시장은 “시는 다중이 참여하는 행사를 연기, 취소하는 등 노력해왔지만 광화문광장에서 매 주말 대규모 집회 시위가 펼쳐지고 있다”며 “집회 금지를 통보하고, 지방경찰청에도 협조 요청하겠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또 “시민들이 호응에 응하지 않으면 강제로 진행할 수밖에 없다. 서울시장으로서 시민 안전이 우선이다. 실제로 집회 금지 효과를 보려면 스스로 안전을 지키기 위해 집회나 시위는 자제해야 한다”며 시민 협조를 당부했다.

박 시장은 또한 신천지 신자의 잇단 확진과 관련해선 “신천지는 영등포, 서대문, 강서, 노원 등 4곳에 전도 사무실을 운영중이다. 감염병예방관리법 47조 출입금지 이동제한에 근거해 폐쇄하고, 오염장소 소독과 조치를 명한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서울시는 이미 지난주 집회와 시위 신고를 자제해달라는 공문을 지방경찰청에 보냈다고 밝혔다.

서울시 관계자는 “광화문광장의 경우 행사 60일 전에 신고하도록 돼 있는데 이미 마라톤행사 등 예정된 행사 주최 측에 정지해달라고 요청을 했다”고 말했다. 한지숙 기자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