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UNIST, ‘코로나19’ 예방 위해 개강 2주 연기

  • 기존 3월 2일에서 16일로 개강 연기
    국가 방문자 및 외국인 유학생은
    3월 1일 이전 입국 권고해 안전조치
  • 기사입력 2020-02-17 13:4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UNIST 전경[사진=유니스트 제공]

[헤럴드경제(울산)=이경길 기자] UNIST(울산과학기술원. 총장 이용훈)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개강을 2주 연기한다.

UNIST는 ‘코로나19’ 대응 관련, 정부 시책에 협조하기 위해 개강일을 기존 3월 2일에서 3월 16일로 2주간 연기하는 것으로 결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이와 관련, UNIST 감염병관리위원회는 관련 국가를 방문한 대상자 및 외국인 학생에 대해 기존 개강예정일인 3월 2일 이전에 입국을 권고해 학내 안전 확보 조치에 나선다. 또한 국내 거주지가 없는 학생의 경우 생활관에 조기 입소해 자가 격리 조치를 할 수 있도록 했다.

개강 연기에 따른 학사일정 변동은 학내 관련 위원회의 의사결정을 통해 재수립할 예정이다.

이용훈 총장은 “입학을 준비하던 신입생 여러분과 개강을 준비하던 재학생 및 구성원분들께서 미리 계획하신 일정에 차질을 드리게 돼 송구스럽다”며 “학내 감염병 예방 조치를 위한 구성원의 상호간 이해와 협조를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hmdl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