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국민연금공단, 코로나19 입원·격리자 유급휴가비 17일부터 신청접수

  • 기사입력 2020-02-15 13: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김대우 기자] 국민연금공단(이사장 직무대행 박정배)은 코로나19로 입원 또는 격리된 사람에게 유급휴가를 제공한 사업주에 대한 유급휴가비용 지원 신청 접수 및 지급업무를 오는 17일부터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헤럴드DB]

이 업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국가적 총력 대응체계에 동참하기 위해 국민연금공단이 보건복지부로부터 위탁받아 수행하는 것으로, 유급휴가비용 지원금을 희망하는 사업주는 가까운 국민연금공단 지사(전국 109개)에 신청하면 된다.

지원 신청은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코로나19로 입원 또는 격리된 자에게 유급휴가를 제공한 사업주가 격리해제일 또는 퇴원일 이후 신청서와 해당 증빙서류를 함께 제출해야 하고, 지원금액은 개인별 임금 일급(상한액 13만원) 기준으로 유급휴가 기간에 따라 지급한다.

단 생활지원비와 유급휴가비용은 중복지원이 되지 않는다.

유급휴가비용지원 관련 신청 및 증빙서류는 유급휴가 지원 신청서 1부, 근로자가 입원 또는 격리된 사실과 기간을 확인할 수 있는 서류 1부, 재직증명서 등 근로자가 계속 재직하고 있는 사실을 증명하는 서류 1부, 유급휴가부여 및 사용 등 확인서 1부, 임금을 확인 할 수 있는 ‘갑종 근로소득에 대한 소득세원천징수증명서’ 1부 등이다.

유급휴가비용 지원금액은 공단의 증빙서류 적정성 확인과 보건복지부의 지원 결정을 거친 후 사업주 계좌로 지급될 예정이다.

공단 관계자는 “본 지원사업 수행을 통해 감염병 극복에 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국민연금공단은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데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dewkim@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