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한강대교 아치위 시위男, 6시간만에 내려와

  • 경찰, 현행범 체포…경위 조사 중
  • 기사입력 2020-02-14 13:5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14일 오전 한 남자가 한강대교 아치 위에 올라가 시위를 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14일 오전 7시께 서울 용산구 한강대교 남단 방향 아치 위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중년 남성이 시위를 벌이다 약 6시간 만인 오후 1시 4분께 내려왔다.

이 남성은 한강대교 아치에 ‘세상은 달라졌다. 남성 관련 법과 제도 다 바꾸자’는 문구가 적힌 노란색 현수막을 내걸고 경찰에 ‘기자들을 불러 달라’고 요구했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만약의 사태를 대비해 이 남성이 올라간 아치 아래 에어매트를 설치하고 수난구조대를 출동시키는 한편 서울지방경찰청 소속 위기협상팀을 보내 해당 남성이 안전하게 내려오도록 설득했다.

용산경찰서는 이 남성을 옥외광고물법 위반 혐의로 현행범 체포하고 시위를 벌이게 된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