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윤상현 "'김경수 선고' 연기, 총선 때문이냐"

  • 기사입력 2020-01-21 16: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자유한국당 소속 윤상현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위원장이 21일 오전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북한 관광 추진 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윤상현 자유한국당 의원(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은 21일 김경수 경남지사의 선고가 연기된 데 대해 "총선을 위한 목적인가"라며 의심의 눈초리를 보냈다.

윤 의원은 페이스북을 통해 "재판부는 가장 큰 논란이 된, 김 지사가 '킹크랩' 시연회를 봤다고 결론을 내렸지만 드루킹의 여론 조작 혐의에 대해 공범 여부가 성립하는지 추가 심리를 열겠다고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예정대로 오늘 선고가 내려졌다면 김 지사는 유죄 판결을 받을 가능성이 높고, 재차 구속될 위기에 처했을 것"이라며 "그리고 문재인 정부가 울산 선거 공작 의혹과 함께 드루킹 조직을 통한 여론 조작까지 했다는 국민적 비판도 면할 수 없었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또 "그러면 4월 총선에도 적잖은 영향을 끼쳤을 것"이라며 "청와대의 권력이 재판부를 압박해 판결을 총선 이후로 미루려는 것 아닌가 한다"고 덧붙였다.

yul@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