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한국인, 화장실 휴지 평균 몇 칸 쓸까

  • 매년 줄어 2017년 9.4칸
    3겹 제품·비데 등 사용 ↑
    벽 안 닿는 앞걸이파 2/3
  • 기사입력 2020-01-19 09:1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우리나라 사람들은 화장실에서 평균 9.4칸의 화장지를 사용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화장실에서 용변을 본 후 쓰는 화장지 칸수는 2009년 평균 12.7칸, 2013년 11.8칸, 2017년 9.4칸으로 점점 줄어드는 추이다. 유한킴벌리가 19일 발표한 크리넥스 사용자 900명 대상으로 온라인 조사 결과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유한킴벌리는 "3겹 화장지 등 흡수력이나 닦음성이 좋은 고품질 화장지가 대중화됐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휴지의 품질 개선이 사용량을 줄였다는 것이다.

화장실에 비치되는 휴지통도 줄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09년 68%에서 2017년 59%로 9%포인트 낮아졌다. 화장지를 변기에 바로 버리는 비율도 2009년 51%에서 66%로 증가했다.

화장실에서 화장지를 거는 방식도 응답자 간 달랐다. 화장지가 벽면에서 떨어져 바깥쪽으로 풀려나가게 거는 ‘앞걸이파’가 65%, 반대로 벽면에 붙여 안쪽으로 풀리게 거는 ‘뒷걸이파’가 33%였다.

‘앞걸이파’의 이유로는 ‘벽에 닿지 않아야 한다’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고, 안으로 거는 응답자들은 ‘화장지는 변기의 물기와 멀리해야 하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