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네이버 D2SF, 디지털 헬스 관련 스타트업 4곳에 신규 투자

네이버의 기업형 액셀러레이터 D2SF가 신규 투자한 스타트업 4곳. [네이버]

[헤럴드경제=신동윤 기자] 네이버의 기업형 엑셀러레이터(CVC) D2스타트업팩토리(D2SF)가 디지털 헬스 분야의 스타트업에 신규 투자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투자 대상이 된 스타트업은 ‘아이크로진(ichrogene)’, ‘사운드짐(SOUNDGYM)’, ‘엔서(N.Cer)’, ‘휴레이 포지티브(Huray Positive)’ 등 총 네 곳이다.

이들 스타트업은 각각 예방, 진단, 관리의 관점에서 사용자들의 건강한 일상생활을 돕는 제품을 개발 중이다.

양상환 네이버 D2SF 리더는 “디지털 헬스는 IT 기술과의 시너지 효과가 크고 글로벌 시장에서 성장하고 있는 분야”라며 “D2SF는 앞으로도 우리의 일상생활을 건강하게 만드는 여러 기술 및 제품에 적극 투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네이버 D2SF는 지난 2015년 5월 출범한 이후 현재까지 39곳의 기술 스타트업에 투자해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realbighead@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