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대우조선, 설 앞두고 협력사 납품대금 320억 조기지급

  • 8일 앞당겨 설 전날 지급
    협력사와의 상생 최우선
  • 기사입력 2020-01-15 16:5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천예선 기자] 대우조선해양이 설 명절을 앞두고 중소 자재공급 협력사에 320억원 규모의 납품대금과 기성금을 조기지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대금은 당초 오는 30일 지급될 예정이었지만, 8일 앞당겨 설날 전인 오는 22일 조기 지급될 예정이다. 대우조선해양은 경영상황이 개선되자 지난 2018년 추석 이후 매 명절 납품대금을 조기 지급해 오고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최근 수년간 경영정상화 노력을 통해 신용등급 상승, 부채비율 개선 등 재무적 관점에서 경영정상화를 이뤄냈다는 평가를 받지만, 보호무역주의 및 세계 경제의 성장률 둔화에 따른 시황 불확실성, 수익성 악화 등 대내외 난관이 산재해 있다. 그럼에도 이번 조기지급 결정을 내린 배경에는 협력사의 경영안정화가 모회사의 경영안정화로 이어진다는 믿음이 있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대우조선해양의 빠른 경영정상화에는 협력사의 지원이 가장 큰 힘이 되었다”며 “협력사와의 상생협력을 통해 지역 및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