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라임자산운용, 또 펀드 환매 중단…"총 2조원 달할 듯"

  • 수천억대 무역금융펀드 환매중단 공문 판매사에 발송
  • 기사입력 2020-01-14 20:5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라임자산운용이 지난해 1조5000억원 규모의 사모펀드 환매를 중단한 데 이어 또다시 일부 펀드의 환매 중단에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

14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라임자산운용은 최근 '크레디트인슈어런스 무역금융펀드'를 판매한 은행과 증권사 등에 이 펀드의 환매를 중단하겠다는 내용의 공문을 보냈다.

오는 4월 만기를 앞둔 이 펀드는 라임이 지난해 10월 환매를 중단한 '플루토FI D-1' 등에 투자한 상품으로, 수천억원이 판매된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에서는 앞서 환매가 중단된 모(母) 펀드에 투자하는 자(子) 펀드들 가운데 환매가 추가로 중단되는 펀드가 또 나올 수 있다고 보고 있다. 이에 환매 중단 액수가 총 2조원에 달할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라임자산운용은 지난해 10월 '테티스 2호', '플루토 FI D-1호', '플루토 TF-1호' 등 3개 모 펀드에 투자하는 자 펀드들의 환매를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환매 중단 규모는 1조5000억원 수준이었다.

이 가운데 무역금융펀드인 '플루토 TF-1호'의 경우, 투자처인 미국 헤지펀드 인터내셔널 인베스트먼트그룹(IIG)이 가짜 대출 채권을 판매한 혐의로 등록취소 조치를 받아 원금 손실 우려도 커진 상황이다.

일부 투자자들은 라임자산운용이 IIG의 문제를 알고도 알리지 않아 피해를 봤다며 라임과 판매사들을 사기 등 혐의로 고소했다. 투자금을 당장 돌려달라며 민사 소송을 낸 투자자도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