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뷰티&패션
  • 아모레퍼시픽, 레티놀 학술 심포지엄 개최

  • -레티놀 성분 관련 다양한 연구 결과 소개
  • 기사입력 2020-01-13 09:5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박로명 기자]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아시안뷰티연구소는 레티놀 성분에 관한 다양한 연구 성과를 소개하는 레티놀 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레티놀은 비타민 A의 일종으로 피부 주름 개선을 비롯한 노화 방지 효능이 탁월하지만 안정화가 쉽지 않다는 단점 때문에 피부에 제대로 적용할 수 있는 기술력이 필수적이다.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학술적인 관점에서 레티놀에 관한 다양한 발표가 진행됐다. 이동훈 서울대학교 교수는 ‘레티노이드 피부 연구: 과거와 현재’를 주제로 레티놀을 포함한 레티노이드에 관한 다양한 관점의 연구 및 동향에 대해 발표했다.

김혜원 한림대학교 교수는 ‘레티놀의 효능과 부작용을 고려한 바람직한 미용법’에 대해 소개했다.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채병근 연구임원은 ‘레티놀 25년의 연구’를 주제로 피부에 효능을 극대화하면서도 자극을 최소화하기 위해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이 1994년부터 이어온 레티놀 관련 연구에 대해 발표했다.

아모레퍼시픽은 25년간의 연구를 통해 원료 안정화, 피부친화도 향상, 자극 최소화, 효능 시너지 강화, 생산성 향상 등 다양한 혁신을 이어왔다. 그 과정에 국내 특허 출원 25건, 해외 특허 출원 22건, SCI급 논문 발표 10건, 국제 학술회의 18건 발표, 6건의 수상 등 다양한 성과도 얻어낸 바 있다.

서병휘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아시안뷰티연구소장은 “아모레퍼시픽이 25년간 레티놀에 대해 연구한 결과를 소개할 수 있어서 매우 의미 있는 자리였다”며 “앞으로도 혁신적인 제품 개발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dod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