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드론 날리는 60대, 우표 수집하는 20대…나이 없는 시대

  • 기사입력 2020-01-02 09:5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박로명 기자] 드론 날리는 어르신, 턴테이블 돌리는 청년…연령대별 인기 품목의 경계가 허물어지는 ‘에이지리스(Ageless)’가 쇼핑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다.

2일 G마켓이 연령별로 선호하는 대표 상품군을 선별해 2016년과 2019년의 판매 증감률을 분석한 결과, 40~60대 등 중장년층의 IT기기와 각종 취미용품에 대한 수요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헬리캠이나 드론이 155%에 달했고 ▲블루투스 이어폰 165% ▲노트북 82% ▲웨어러블 디바이스 33% 등의 성장률을 보였다.

같은 기간 개인 SNS나 유튜브 등 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영상촬영용품의 구매는 81%, 게임용품은 70% 늘었다. 스포츠에도 연령 경계가 사라져 중장년층의 서핑보드 구매는 41%, 전동킥보드는 528%, MTB자전거는 153% 증가했다.

음식에도 분식(204%)이나 신선식품(172%)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졌고, 밀키트의 경우 3년 사이 259배나 수요가 증가했다. 패션 부문에서도 ▲미니스커트 126% ▲스키니 59% ▲가죽부츠 81% 등의 신장률을 기록했다.

반면, 10~30대 등 젊은층은 레트로(복고)를 선호하는 경향이 뚜렷했다.

레트로 취미활동의 대표격인 화폐‧주화‧우표 수집의 경우 판매량이 3년 전과 비교해 50% 증가했다. 또 턴테이블(61%)과 오디오‧라디오(25%) 수요도 크게 늘었다.

먹거리 부문에서도 ▲한과‧전통과자(50%) ▲차‧전통음료(40%) ▲떡(13%) 등이 젊은층의 입맛을 사로잡은 것으로 집계됐다.

이정엽 G마켓 마케팅 총괄 본부장은 “갈수록 개인의 취향과 개성을 중시하는 ‘나 중심’적인 문화가 확산되면서 주변의 시선이나 기존의 틀에 얽매이지 않고 내가 원하는 것을 추구하는 트렌드가 쇼핑에도 반영되고 있다”고 말했다.

dod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