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KT엠모바일, 5G 알뜰폰 요금제 첫 출시
KT 알뜰폰 자회사 KT엠모바일 모델이 5G요금제 2종 출시를 안내하고 있다. [엠모바일 제공]

KT 알뜰폰 자회사 KT엠모바일은 5G 요금제 2종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5G 알뜰폰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6일 밝혔다.

지난달 시작한 KB국민은행 알뜰폰 ‘리브M’ 서비스를 제외하면 기존 알뜰폰 업체 중에서 5G 요금제 출시는 이번이 처음이다.

KT엠모바일은 기본료 5만5000원에 음성과 문자, 8GB 기본 데이터(초과 시 1Mbp㎰ 무제한 이용)를 제공하는 ‘5G 슬림 M’과 기본료 7만7000원에 음성과 문자, 200GB 기본 데이터(초과 시 10Mb㎰ 무제한 이용)를 제공하는 ‘5G 스페셜 M’을 내놨다.

이 중 5G 슬림 M은 기존 KT 5G 요금제인 ‘5G 슬림’과 구성 및 가격이 동일하다.

KT엠모바일에서 12월 31일까지 이 요금제를 가입하면 기본료 9900원이 평생 할인돼 월 4만51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5G 스페셜 M 가입 고객은 기본료 1만4300원이 평생 할인돼 월 6만2700원에 사용할 수 있다.

두 요금제 모두 테더링이 가능하고 5G 스페셜 M 요금제는 테더링을 위한 20GB 추가 데이터가 제공된다.

전승배 KT엠모바일 사업운영본부장은 “고가 5G 요금제가 부담스러운 고객을 위해 자급제 단말로 가입이 가능한 무약정 5G 유심 요금제 2종을 마련했다”며 “5G 시대를 저렴하게 경험하실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세정 기자/sjpark@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