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제일반
  • 필리핀 규모 6.8 지진…최소 4명 사망·수십 명 부상

  • 여진 80여 차례 발생
    적지 않은 피해 예상
  • 기사입력 2019-12-16 08: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필리핀 다바오주 파다다 지역에서 무너진 3층짜리 시장 건물. [EPA]

[헤럴드경제=정지은 인턴기자] 필리핀 남부에서 15일 규모 6.8 지진이 발생해 최소 4명이 사망하고 수십 명이 다쳤다.

미국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11분께(현지시간) 필리핀 남부 민다나오섬 다바오주에서 서남쪽으로 61㎞ 떨어진 곳에서 강진이 일어났다. 진원의 깊이는 28.2㎞로 관측됐다. USGS는 지진의 규모를 처음에는 6.9로 발표했다가 6.8로 낮췄다. 이에 따른 쓰나미 경보는 발령되지 않았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다바오주 마타나오 지역 관리는 “지진 당시 벽이 무너져 6세 여아 1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전했다. 또 구조당국은 “진앙과 가까운 파다다에서 3층짜리 시장 건물이 붕괴하면서 최소 3명이 숨졌다”고 밝혔다. 부상자도 62명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필리핀화산지진학연구소(Phivolcs)에 따르면 본진 이후에도 최대 규모 5.8에 달하는 여진이 80여 차례 발생한 것으로 알려져 적지 않은 피해가 예상된다.

필리핀은 ‘불의 고리’로 불리는 환태평양 지진대에 자리 잡고 있어 연중 크고 작은 지진이 잦다. 민다나오 지역에서는 지난 10·11월에 4차례의 강력한 지진이 덮치며 20여 명이 목숨을 잃었다.

jungj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사랑스러운 'Barbara Palvin'
    사랑스러운 'Barbara Palvin'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