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우즈, 프레지던츠컵 최다승…27승
[연합]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타이거 우즈(미국)가 대륙간 골프 대항전 프레지던츠컵 최다승 1위로 올라섰다.

우즈는 15일 호주 멜버른의 로열 멜버른 골프클럽에서 열린 대회 최종일 싱글 매치에서 미국 팀의 첫 번째 주자로 나서 인터내셔널 팀의 신예 에이브러햄 앤서(멕시코)를 3홀 차로 꺾었다.

첫날 포볼, 둘째 날 포섬 경기에서 각각 1승씩 따냈던 우즈는 이날 싱글 매치 승리로 이번 대회 3전 전승으로 27승 15패 1 무승부라는 통산 전적을 남겼다.

우즈는 26승을 올린 필 미컬슨(미국)을 밀어내고 프레지던츠컵 최다승 1위로 올라섰다.

1998년부터 시작해 이 대회에 9번째 출전한 우즈는 싱글 매치에서만 7승을 거뒀다.

2015년과 2017년 대회에 부상으로 빠졌던 그는 2009년부터 2013년까지 싱글 매치에서 한 번도 진 적이 없어 이번이 4연승이다.

min3654@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