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케아 수입 머그잔서 환경호르몬 물질 초과검출
식약처, 판매 금지·회수 조치

회수 조치된 이케아 머그잔 [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헤럴드경제=박승원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수입식품판매업체인 ‘이케아코리아 유한회사’가 수입·판매한 인도산 머그잔에서 환경호르몬 물질인 디부틸프탈레이트가 기준(0.3㎎/ℓ 이하)을 초과해 검출(1.6∼1.8㎎/ℓ)됨에 따라 판매 중단 조치를 하고 제품을 회수 중이라고 12일 밝혔다.

회수 대상은 ‘TROLIGTVIS 트롤릭트비스(색상 3종)’ 머그잔 제품이다.

프탈레이트는 급성 독성은 매우 낮으나 장기적으로 노출될 경우 내분비계를 교란하고 생식발달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는 내분비계 장애 물질(환경호르몬)의 일종이다.

식약처는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처나 구입처에서 반품하면 된다”고 말했다.

power@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