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수은, 사회적기업 일자리제공 위해 3억5000만원 후원

  • 기사입력 2019-12-12 07:5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오연주 기자] 한국수출입은행(은행장 방문규)은 한국사회적기업중앙협의회에 총 3억5000만원을 후원했다고 12일 밝혔다.

수은은 사회적기업을 통해 더 많은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도록 전날 ‘희망씨앗 전파사업’과 ‘희망일터 지원사업’에 각각 2억원과 1억5000만원을 지원했다. 지난해 같은 사업에 대한 후원금보다 1억1000만원 늘어난 규모다.

수은은 앞서 한국사회적기업중앙협의회와 ‘희망씨앗 전파사업’ 및 ‘희망일터 지원사업’ 공모에 지원한 사회적기업들을 심사해 두 사업에 각각 12개사와 20명을 선정했다.

수출입은행은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한국사회적기업중앙협의회에 후원금 3억5000만원을 전달했다. 사진 왼쪽 두 번째부터 변형석 한국사회적기업중앙협의회 대표, 강승중 수은 전무이사.

희망씨앗 전파사업에 후원한 2억원은 결혼이주여성을 고용하거나 공정무역업 등을 수행하는 사회적기업 12개사의 사업자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희망일터 지원사업에 후원한 1억5000만원은 결혼이주여성과 북한이탈주민 등 사회 신구성원 20명의 일자리 급여 및 인력훈련비 등으로 사용된다.

강승중 수은 전무이사는 “수은은 희망씨앗 전파사업과 희망일터 지원사업을 통해 사회적기업의 자립기반 마련과 신구성원의 일자리 창출, 사회적응 지원을 지속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수은은 2016년 희망씨앗전파 및 희망일터지원 사업을 시작한 이래 올해까지 총 29개 사회적기업과 신구성원 87명에 총 10억3000만원을 후원했다.

oh@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