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금감원, 인터넷은행 예비인가 심사 평가위원 전원 교체

  • 기사입력 2019-11-19 20: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뉴스]

[헤럴드경제] 금융감독원이 올해 하반기 신규 인터넷전문은행 예비인가 심사를 위한 평가위원회 구성을 7명을 전원 교체할 예정이라고 19일 밝혔다.

금감원은 이날 신규 인터넷은행 예비인가 심사를 위한 평가위원회 구성을 잠정 확정, 이달 말까지 구성을 마무리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참여할 분야별 7명의 전문가는 모두 상반기 인가 심사에는 참여하지 않은 새 인물이다. 심사 공정성을 고려한 조치다.

금감원은 "상반기에 신청한 토스(toss) 외에 신규 신청자가 있어 객관적 심사를 위해 새로 구성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예비인가 신청을 받은 결과 토스뱅크와 소소스마트뱅크, 파밀리아스마트뱅크 등 3곳이 신청서를 제출했다.

금융당국은 평가위원회 등을 거쳐 연말까지 심사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자본금과 자금 조달 방안, 대주주·주주 구성계획, 혁신성, 포용성, 안정성 등을 검증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