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위생논란’맥도날드, 전국 매장 주방 공개 행사

  • 기사입력 2019-11-19 18:5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19일 서울 맥도날드 상암DMC점에서 열린 '맥도날드 주방 공개의 날' 행사에서 참가자들이 패티를 만드는 모습을 바라보고 있다. 최근 시민단체로부터 위생 문제를 지적 받은 맥도날드는 이날 참여 희망 고객에게 전국 310여개 매장 주방을 공개했다.[연합]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맥도날드는 19일 전국 310여개 레스토랑에서 '주방 공개의 날' 행사를 열어 자사 식품안전 시스템을 공개했다고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행사에서는 1천600여명의 고객이 맥도날드 주방에서 원재료 보관 및 관리 과정, 주방 내부의 위생 관리 및 조리 과정을 확인했다.

맥도날드는 햄버거 패티가 조리되는 과정을 확인할 수 있는 순서를 마련했다. 맥도날드에 따르면 상단과 하단이 각각 218도, 176도 이상 초고온으로 자동 설정된 그릴에서 여러 장의 패티를 위 아래로 동시에 굽는다.

맥도날드는 이를 비롯해 모든 과정을 해당 레스토랑의 점장 또는 매니저가 직접 설명하고 고객의 궁금증에 답하도록 했다.

조주연 맥도날드 사장은 "맥도날드의 철저한 품질 및 위생관리 시스템을 고객들에게 생생하게 보여줌으로써 고객들이 안심하고 레스토랑을 이용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최상의 품질로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맥도날드는 2016년 9월 '해피밀' 세트를 먹은 뒤 용혈성요독증후군(일명 햄버거병)을 앓았다는 어린이 측과 갈등을 빚은 끝에 최근 법원 조정으로 합의에 이른 바 있다.

husn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