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방송/TV
  • 안소미 “나가라고 했더니 남편 진짜 가출”

  • 기사입력 2019-11-19 07:1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한영훈 기자] 개그우먼 안소미가 남편 김우혁의 가출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끈다.

안소미는 18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얼마예요?'에 김우혁과 함께 출연, “김우혁이 승합차를 불러 집을 나간 적이 있다”며 입을 열었다.

안소미는 “연애할 때 동거를 좀 빨리했다”며 “남편 김우혁의 술버릇을 참다못해 ‘나가’라고 소리쳤더니 남편이 승합차를 불러 집을 나간 적이 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김우혁도 “하도 나가라고 하니까 진짜 나가버렸다”며 “안소미가 그러지 말라고 얘기하더라. 듣지도 않고 나왔다”고 회상했다.

김우혁은 “진짜 헤어질 생각으로 당차게 나갔지만 갈 곳이 없었다”며 “5일 만에 집에 다시 들어왔다”고 말했다.

가출 후 김우혁은 안소미에게 전화를 했고 안소미는 그 전화를 받지 않았다. 안소미는 “자존심이 바닥까지 내려갔는데 다시 전화가 오니까 ‘너는 역시’라고 생각했다. 전화를 안 받고 문을 잠갔다”라고 말했다.

안소미는 지난해 동갑내기 회사원 김우혁과 결혼해 딸 한명을 슬하에 뒀다.

glfh2002@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