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한다감, 1월의 신부 된다…연상 사업가와 1년 열애

  • 기사입력 2019-11-18 11:2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내년 1월 결혼하는 배우 한다감 [연합]

[헤럴드경제=박승원 기자] 배우 한다감이 내년 1월 백년가약을 맺는다. 예비신랑은 1살 연상의 사업가다.

소속사 비비엔터테인먼트 측은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한다감이 오는 2020년 1월 5일 서울 모처에서 1살 연상의 사업가와 백년가약을 맺는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측은 “예비신랑은 깊은 배려심과 듬직한 성품의 소유자로 한다감 씨와 1년간의 진지한 만남 끝에 서로의 동반자가 되기로 결심했다”며 “예비신랑이 평범한 일반인이어서 양가 부모님과 가족들 및 가까운 친지들,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로 조용하게 예식을 치를 예정이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한다감 씨에게 아낌없는 사랑과 성원을 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인생의 제2 막을 앞두고 있는 두 사람에게 따뜻한 축복을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power@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