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지스타 LG전자 부스 절반 ‘모바일 체험존’으로 채워
LG전자가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G-STAR) 2019’에서 역대 최대 규모의 전시공간을 마련했다. 절반을 스마트폰 체험존으로 꾸몄는데 LG전자가 지스타에서 모바일 부스를 별로도 마련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 제공]

LG전자가 14일부터 17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G-STAR) 2019’에서 역대 최대 규모의 전시공간을 마련했다.

LG전자는 부스의 절반을 스마트폰 체험존으로 꾸몄다.

LG전자가 지스타에서 모바일 부스를 별로도 마련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는 행사장 내에 720㎡ 규모의 공간에, V50S ThinQ, 듀얼 스크린,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 울트라기어 17 노트북 등 다양한 IT기기를 전시했다.

또 V50S ThinQ와 듀얼 스크린을 각각 150대 준비해 ‘배틀 그라운드’,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 등 인기 모바일 게임을 즐길 수 있게 했다.

홍승완 기자/swa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