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英 축구팬, 로마서 잇따라 흉기 테러

  • 기사입력 2019-11-09 20:5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유럽축구연맹(UEFA)의 클럽 대항전인 유로파리그 경기가 열린 이탈리아 로마에서 원정팀 팬들이 잇따라 흉기 공격을 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9일(현지시간) ANSA 통신에 따르면 전날 오전 2시 30분께 로마 중심가에서 20대 남성이 일면식도 없는 괴한의 흉기에 찔렸다. 이 남성은 스코틀랜드 프리미어리그 소속 셀틱FC 팬으로 밝혀졌다. 급히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으며 심각한 부상은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건은 7일 밤 로마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이탈리아 SS라치오와 스코틀랜드 셀틱FC 간 유로파리그 예선 경기가 끝난 직후에 일어났다. 경기는 셀틱FC가 2대 1로 이겼다.

경찰당국은 이번 사건이 경기 전에 발생한 흉기 피습 사건의 연장선에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경기가 열리기 하루 전인 6일 밤에도 로마 번화가에 있는 한 아이리시 펍에서 신원미상의 한 남성이 셀틱 축구 팬 2명을 흉기로 찌르고 달아났다.

이들은 다른 동료들과 함께 야외 테이블에 앉아있다 기습적으로 공격을 당했다.

경기 전후로 해외 원정팀 팬이 피습되는 사건이 발생하자 로마 경찰에 비상이 걸렸다. 경찰은 이번 사건이 라치오 과격 팬의 소행일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

열성 축구팬이 유난히 많은 이탈리아에선 종종 국가대표 또는 클럽팀 경기 결과에 불만을 품은 팬들의 행패가 있었지만 이번처럼 흉기 공격은 이례적인 일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