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산업일반
  • 日 규슈 사쿠라지마 화산 폭발…연기 5500m 치솟아

  • 기사입력 2019-11-09 09:5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일본 가고시마현의 화산 사쿠라지마가 분화하면서 분연이 치솟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 일본 규슈(九州)섬 남부의 화산섬 사쿠라지마(櫻島)가 분화해 화산가스와 화산재 등이 높이 치솟았다.

9일 NHK 등 일본 언론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24분께 일본 가고시마(鹿兒島)현 가고시마시 소재 사쿠라지마 미나미다케(南岳) 정상에 있는 화구에서 분화가 발생했다.

화산연기는 약 5500m까지 치솟았다. 가고시마 기상대에 따르면 사쿠라지마에서 분연이 5000m 이상 솟아오른 건 지난 2016년 7월 쇼와(昭和) 화구 분화 이후 3년여만이다.

사쿠라지마 미나미다케 정상 화구에선 올해 130차례 이상 폭발적인 분화가 관측됐다.

기상대는 “화구에서 약 1㎞ 이상 떨어진 곳까지 분석(噴石· 화산이 분출할 때 나오는 굳은 용암 조각이나 암석 파편 등)이 날아가거나 소규모 화쇄류(火碎流·화산의 분화로 분출된 고온의 분출물이 화산의 사면을 타고 흘러내리는 현상)가 발생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