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서울 명일동 삼익파크-삼익맨숀, 2800여가구 대단지로 탈바꿈

  • 서울시 재건축정비계획안 수정가결
    광화문∼종각역 지하 보행로로 연결돼
  • 기사입력 2019-11-07 10:2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서울 강동구 명일동 삼익맨숀아파트와 길동 삼익파크아파트가 재건축돼 2800여가구의 대단지로 탈바꿈한다.

또 서울 광화문역과 종각역 인근 그랑서울 건물이 지하 보행로로 이어진다.

서울시는 6일 열린 2019년 제17차 도시계획위원회에서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도시정비계획을 수정가결했다고 7일 밝혔다.

강동구 명일동 삼익맨숀아파트와 길동 삼익파크아파트는 지하철 5호선 굽은다리역과 길동자연생태공원 인근에 있는 노후 아파트로, 재건축이 추진되고 있다. 삼익맨숀은 1984년, 삼익파크는 1985년 각각 준공됐다.

이번 심의 통과로 삼익맨숀아파트는 최고 35층, 용적률 299.99%, 1천169세대(소형임대 155세대 포함)의 공동주택 단지로 거듭나게 된다.

삼익파크아파트는 최고 35층, 용적률 299.96%, 1천665세대(소형임대 177세대 포함)의 공동주택 단지로 재건축된다.

광화문역과 종각역 사이 지하보행통로 단절 구간을 연결하는 내용의 청진 도시정비형재개발구역 정비계획변경안도 이날 통과됐다.

서울 강동구 삼익맨숀아파트, 삼익파크아파트 및 주변 일대의 모습. [자료=서울시]

애초 이 지역은 재개발을 통해 지하보행로로 연결될 계획이었지만, 일부 지구의 정비사업이 지연되면서 단절 구간이 생겼다.

서울시는 단절된 지하 보행 통로를 연결하기 위해 공공재정을 투입해 광화문 지하도로에서 청진공원 하부를 통과해 그랑서울까지 이어지는 총연장 155m, 유효 폭 6m의 지하도로를 설치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이번 심의 통과로 서울 도심부의 주요 거점을 연결하는 지하 보행 네트워크가 완성된다”며 “보행 편의뿐 아니라 지하철 1호선과 5호선 이용 시민의 환승효과도 극대화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구로구 구로동 80번지 일대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도시계획시설 결정안은 조건부 가결됐다.

이번 결정으로 고대구로병원은 주차장으로 활용 중인 필지 2942.7㎡를 종합의료시설로 편입해 지하 6층∼지상 6층 규모의 외래센터동을 신축할 수 있게 됐다.

고대구로병원 측은 올해 안에 교통영향평가 심의 등을 진행해 2022년까지 외래센터동을 준공할 예정이다.

동대문구 제기동 650번지 도시정비형 재개발 정비구역 해제안과 답십리동 952번지 일대 자동차부품상가 도시정비형 재개발구역지정 및 정비계획안은 위원회 회의에서 보류됐다.

문호진 기자/mhj@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