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우아한형제들, 풀무원에 서빙로봇 ‘딜리’공급
“연내에 타 업체로 공급확대”

‘배달의민족’의 우아한형제들이 자체 개발한 서빙로봇 ‘딜리’를 풀무원이 운영하는 레스토랑에 공급한다.

우아한형제들은 4일 ‘풀무원푸드앤컬처’가 운영하고 있는 외식브랜드 ‘찬장’과 ‘메이하오&자연은 맛있다’의 지점 두 곳에 서빙로봇 ‘딜리’〈사진〉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각 지점에 1대씩 총 두대의 딜리가 공급되는데, 풀무원푸드앤컬쳐가 비용을 지불하고 딜리를 렌털하는 방식이다.

우아한형제들은 딜리의 관리,업그레이드 등을 맡는다. 양사는 일정기간 딜리를 사용해보고 추가협의를 통해 공급 확대를 논의한다.

딜리는 우아한형제들이 개발한 레스토랑 전용 자율주행 ‘서빙로봇’이다. 지난 8월 우아한형제들이 미래식당 컨셉으로 오픈한 ‘메리고키친’에 처음 선보인 바 있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메리고키친의 경우 기획단계부터 서빙로봇의 활동을 가정하고 세팅이 된 것인데 반해, 이번 사례는 기존에 운영되던 식당에 서빙로봇을 공급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홍승완 기자/swa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