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서효림과 열애’ 김수미 아들 정명호는 누구?

  • 기사입력 2019-10-23 19:2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SBS]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배우 김수미의 아들 정명호(44) 씨가 배우 서효림(35)과 열애 중임이 알려졌다고 매일경제 스타두데이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23일 서효림 소속사 마지끄 측은 “서효림이 김수미 씨 아들과 최근 연인 사이로 발전해 진지하게 만나고 있다”며 열애를 인정했다. 앞서 한매체가 서효림과 김수미 아들의 열애를 보도한 뒤 또 다른 매체는 “내년 1월 두 사람이 결혼한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소속사 측은 "결혼 얘기는 시기상조"라고 선을 그었다.

김수미의 아들 정명호 씨는 서효림 보다 9살 연상으로 엄마보다는 부친을 더 닮은 외모다. 듬직하고 다부진 체격으로 고교 시절 아이스하키 선수로 활약했다.

한때 영화 제작에 나서기도 했으나 큰 성공을 거두진 못했다. 김수미는 딸과 달리 아들에겐 꽤 엄격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김수미는 KBS2 ‘스타 인생극장’에서 아들과 겪었던 에피소드를 들려주기도 했다.

그는 “아들이 고등학생일 때 내가 진짜 심하게 한 번 때린 적이 있다. 그런데 아들이 2층으로 올라가더니 자기 방에서 전화를 하더라. 그리고는 ‘미국이었으면 엄마는 경찰행이야’ 이러는데 웃음이 터졌다”라고 말했다.

정명호 씨는 현재 식품기업 나팔꽃 F&B 대표이사로 재직 중이다.

husn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