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방송/TV
  • ‘철피엠’ 주시은 아나 “개그맨 후배? 개그 쪽 소질 없어”

  • 기사입력 2019-10-23 09: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주시은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한영훈 기자] ‘김영철의 파워FM’에서 주시은 아나운서가 자신의 개그감에 대해 솔직하게 말해 눈길을 끌었다.

23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의 ‘직장인 탐구생활’ 코너에서는 주시은 아나운서가 출연해 최근 직장인 트렌드에 대해 이야기했다.

주 아나운서는 이날 ‘김영철의 개그맨 후배같다’는 청취자의 말에 “개인적으로 난 개그 쪽에 소질이 없는 것 같다”고 답했다.

이를 들은 김영철은 “아니다. 개그감이 넘친다”며 “예능프로그램 ‘웃음을 찾는 사람들’이 다시 생겼으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 정도다. 꼭 출연해줬으면 좋겠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주 아나운서는 “성숙한 외모에 비해 목소리가 어려 보인다는 소리를 많이 듣는다. 목소리가 다양하다는 말도 많이 들어본 것 같다”면서 “코미디언이 아닌 아나운서다. 2016년 11월에 입사해 곧 3주년”이라고 강조했다.

glfh2002@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