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트럼프 ‘한미FTA’ 개정에 “우리 생각보다 훨씬 좋게 돼”

  • -재선 앞두고 무역 성과 강조
    -“한국, 미국에서 엄청난 구매”
  • 기사입력 2019-10-22 06:5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연합]

[헤럴드경제=유오상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개정된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을 두고 “환상적인 합의”라며 미국에게 유리한 조건을 받아냈다는 점을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각료회의 직전 한미 FTA 문제를 거론하며 “우리가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좋게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한국과의 FTA는 개정 전까지 ‘끔찍한 합의’였다”며 “그 합의에 책임이 있는 사람은 힐러리 클린턴이다. 만약 여러분이 그 이름을 들어봤다면 말이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구체적인 협상 조건이나 성과 등에 대해서는 이날 언급하지 않았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날 발언은 한미 FTA 개정과 관련된 자신의 성과를 강조하면서도 전 정권과 민주당을 향한 비판을 하기 위한 의도로 풀이된다. 실제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해 9월에도 한미 FTA 개정안에 서명하며 이를 자신의 주요 무역 치적 중 하나로 소개하기도 했다.

또 한국과의 무역 협력에 관한 질문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은 "한국은 경제와 무역 합의의 관점에서 우리가 생각해보던 것보다 훨씬 더 우리와 관계를 맺고 있다"면서 "많은 돈이 거기서 쓰이고 있다. 그들(한국)은 우리를 통해 그렇게 할 것이다. 그들(한국)은 (미국으로부터) 엄청난 구매를 해왔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osyo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