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건.사고
  • 지하철 1호선 오류동역서 여고생 사망 사고

  • 기사입력 2019-10-20 08: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한영훈 기자] 19일 오후 지하철 1호선 오류동역에서 여고생이 승강장으로 진입하던 급행 열차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0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전날인 19일 오후 8시 59분쯤 서울 구로구 지하철 1호선 오류동역에서 고등학생 권모(16)양이 동인천역행 급행열차에 치여 숨졌다.

소방당국은 오류역에서 선로로 뛰어내렸다는 신고를 받고 오후 9시5분쯤 출동했지만 권양은 현장에서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사고가 발생한 오류동역은 급행열차가 통과하는 승강장으로 승객이 내리는 곳이 아니기 때문에 스크린 도어가 설치돼 있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 사고로 해당 열차에 타고 있던 승객 800여명이 후속 열차로 갈아탔고 지연은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오류동역에 스크린도어가 설치돼 있지 않다"며 CCTV 분석 등을 통해 A양이 열차에 투신했는지 등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glfh2002@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