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토요일 오전부터 차차 '맑음'…일요일은 '청명 가을하늘' 예고

  • 기사입력 2019-10-18 18:0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 토요일인 19일 전국이 오전부터 차차 맑아지고, 일요일(20일)에는 전국이 청명한 가을 날씨를 보일 전망이다.

18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후 4시 현재 제주도 남쪽 바다에서 북동진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강원 산지와 동해안, 경상도, 제주도에 비가 내리는 중이다.

충청 남부와 일부 전라 내륙에도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오늘 강수량은 매곡(울산) 47.0㎜, 기장(부산) 29.0㎜, 제주 성판악 23.0㎜, 삼척 4.5㎜ 등이다.

비는 앞으로 경상 해안·울릉도·독도에 5∼30㎜, 강원 영동·전남 남해안·제주도 산지에 5㎜ 내외로 더 내리다가 19일 오전 9시께 모두 그칠 것으로 보인다.

이후부터는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차차 맑아지겠다. 맑은 날씨는 22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아침 기온은 19일 8∼17도, 20일 7∼16도로 평년보다 3도 정도 높겠다. 내륙에서는 밤사이 지표면 온도가 빠르게 떨어지고, 낮에는 햇빛으로 기온이 20도 이상으로 오르면서 낮과 밤의 기온 차는 10∼15도로 크게 날 전망이다.

19일 아침까지는 내륙과 강원 산지에 가시거리 1㎞ 미만으로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주의해야 한다.

경상 해안과 전남 남해안, 제주도에는 19일 오전까지 바람이 강하게 불겠고, 동해와 남해 동부 해상,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서는 물결이 2∼4m로 높게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동해안도 19일까지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