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산업일반
  • 한미약품 고혈압·고지혈 3제 복합 신약, 중남미 첫 개척

  • 유효성분 더한 아모잘탄플러스, 아모잘탄큐
    멕시코 1000만불 수출 계약…2021년 출시
    한국산 3제 복합신약 중남미 진출은 처음
    고혈압-고지혈 약품 글로벌 유통은 MSD가 협력
  • 기사입력 2019-09-11 09:0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한미약품이 3가지 성분을 하나로 합쳐 개발한 고혈압·고지혈 치료용 3제 복합신약 2종이 중남미 시장에 진출한다. 한국의 고혈압치료제 중 3제 복합신약이 이 시장에 진출하는건 한미약품이 최초이다.

한미약품 본사

한미약품은 멕시코의 중견 제약기업인 실라네스(SILANES)와 고혈압치료제 ‘아모잘탄플러스’, 고혈압·고지혈증치료제 ‘아모잘탄큐’ 2종의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 내년부터 시판허가를 위한 본격적인 절차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한미약품은 실라네스에 두 제품의 완제품을 5년간 약 1000만불 규모로 수출할 계획이다. 실라네스는 2020년 하반기 중 두 제품의 허가를 신청하고, 2021년 2분기부터 현지에서 출시할 예정이다.

한미약품은 이번 계약과 함께 실라네스로부터 1차 마일스톤을 수령했으며, 제품 출시 후, 추가 마일스톤을 수령한다. 마일스톤 규모는 양사 합의에 따라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아모잘탄플러스, 아모잘탄큐는 한미약품의 국내 최초 고혈압치료 복합신약인 아모잘탄에 한가지 성분씩을 각각 더한 제품이다.

아모잘탄플러스는 추가적인 강압효과를 나타낼 수 있는 이뇨제 성분(Chlorthalidone)을, 아모잘탄큐에는 고지혈증 같은 이상지질혈증을 동반한 고혈압 환자를 위해 콜레스트롤 감소제 로수바스타틴(Rosuvastatin) 성분을 더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이번 실라네스와의 계약은 한미약품이 개발한 다양한 복합신약들의 해외 수출 확대의 초석이 될 것”이라며 “중남미 지역 외에도 다양한 국가에 한미약품 제품 수출 확대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미약품의 아모잘탄은 현재 ‘코자XQ’라는 브랜드로 MSD를 통해 글로벌 수출이 진행되고 있으며, 고지혈증치료 복합제인 ‘로수젯’ 역시 MSD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 제품 등록이 진행되고 있다.

abc@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