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건.사고
  • 청주 전자제품 창고 화재 큰 불길 잡아…소방관 2명 경상

  • 기사입력 2019-08-25 22:4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시커먼 검은 연기가 솟구치는 화재 현장 [연합·독자 제공]

[헤럴드경제=박승원 기자] 25일 오후 1시 33분께 청주시 서원구 남이면 전자제품 보관 창고에서 대형화재가 발생했다.

소방 당국은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헬기 3대, 차량 38대, 인력 250여명을 동원해 3시간 만에 큰 불길을 잡았다.

이 불로 2300㎡ 규모 창고 3개 동이 완전히 타 13억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났으며 다행히

진화 작업을 하던 소방관 2명이 가벼운 화상을 입은 것 외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충북소방본부 관계자는 “플라스틱 재질 제품이 많고 현장에 바람이 불어 진화에 어려움이 있었다”며 “잔불 정리가 계속 이어지고 있어서 완전 진화까지는 시간 더 걸릴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power@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