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전통시장에 가면 추석 제수용품 최대 80% 할인

  • 8월28일부터 132곳 전통시장서 추석이벤트
    시민불편 덜기위해 일부 시장 주·정차 허용도
  • 기사입력 2019-08-25 16:2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전통시장 명절 이벤트. [서울시 제공]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민족 최대 명절 추석을 맞아 서울시내 전통시장에서 제수용품 할인판매, 농수산물 직거래장터, 민속놀이, 경품 증정 등 ‘추석명절 특별이벤트’ 행사가 진행된다.

서울시는 오는 8월28일부터 9월11일까지 132개 전통시장에서 추석제수용품과 다양한 농수축산물을 최대 8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고 25일 밝혔다.

주요 참여시장은 광장시장(종로구), 신중부시장(중구), 동부골목시장(중랑구), 돈암시장(성북구), 신창시장(도봉구), 망원시장(마포구), 경창시장(양천구), 송화골목시장(강서구), 구로시장(구로구), 남문시장(금천구), 청과시장(영등포구), 신사시장(관악구), 영동전통시장(강남구) 등이다.

할인판매 외에도 전통시장을 찾는 모든 사람들이 명절 분위기를 누릴 수 있도록 제기차기, 투호 등 다양한 민속놀이와 경품 이벤트도 열린다.

또 5만원 이상 구매 또는 5000원 이상 제로페이로 결제한 소비자들에게는 쇼핑용 캐리어 총 1만개를 지급하며 시장별로도 일정금액 이상구매시 온누리상품권을 비롯한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특히 문정동로데오상점가(송파구)에서는 의류, 신발 등 추석빔을 최대 80% 할인하며 청량리종합도매시장(동대문구)과 방이시장(송파구)에서는 추석선물세트와 농수축산물, 과일 등을 최대 50% 저렴하게 판매한다.

가격할인행사와 경품 증정 외에도 시장을 방문하는 시민들이 추석 명절 분위기를 한껏 느낄 수 있도록 송편만들기, 떡메치기, 윷놀이, 제기차기, 투호놀이, 팔씨름대회 등 상인과 시민이 함께 참여하는 특색 있는 이벤트도 시장 곳곳에서 펼쳐진다.

서울시는 또 전통시장을 찾는 시민들의 불편을 덜기 위해 9월6일~15일까지 기존 연중 주·정차를 허용하는 서울지역 내 42개 시장에 추가로 70개 시장에 대한 주변도로 주·정차를 최대 2시간까지 임시 허용한다. 임시주차 허용 시장명단은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서성만 노동민생정책관은 “추석을 앞두고 가까운 전통시장을 찾아 저렴한 가격에 우수한 품질 상품을 구매하고 시장에서 준비한 다양한 행사에 참여해 명절 분위기 즐기기를 바란다”며 “아울러 시장상인들도 추석 이벤트를 통해 매출 향상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choig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