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황의조, 리그앙 데뷔골 폭발…권창훈도 분데스리가 첫 골 신고

  • 기사입력 2019-08-25 08: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SBS Sports 방송 화면 캡처]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 보르도의 황의조가 3경기 만에 데뷔골을 터뜨렸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프랑스 클럽 보르도로 이적한 황의조는 25일 2019/20 시즌 프랑스 리그앙 3라운드에 선발 출전했다. 3연속 선발 출전이다.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황의조는 전반 11분 역습 상황에서 후 페널티박스 바깥 쪽에서 간결한 움직임에 이은 오른발 슈팅을 골로 연결시켰다.

보르도는 후반 2분 로리스 베니토의 추가골로 완승을 거뒀다. 리그앙 3경기 만에 기분좋은 골을 터뜨린 황의조는 후반 26분 교체됐다.

올 여름 프랑스 디종에서 독일 분데스리가 프라이부르크로 이적한 권창훈도 24일 독일 파더보른의 벤틀러 아레나에서 킥오프된 2019~2020 분데스리가 2라운드 파더보른과의 원정경기에서 후반 쐐기골로 3-1 승리를 견인했다.

권창훈은 이날 프라이부르크의 교체선수 명단에 이름을 올린 뒤 팀이 2-1로 앞선 후반 40분 브랜던 보렐로와 교체 투입됐다. 이어 5분 뒤인 후반 45분 루카스 횔러가 벌칙구역 오른쪽에서 연결한 패스를 골문 정면에서 왼발로 차넣어 쐐기골을 넣었다.

min3654@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