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건.사고
  • 양현석-승리, 상습도박 혐의로 추가 입건

  • 기사입력 2019-08-14 23:1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한영훈 기자] 경찰이 해외 원정도박 혐의를 받고 있는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전 대표와 소속 아이돌그룹 빅뱅의 멤버인 승리를 상습도박 혐의로 추가 입건했다. 앞서 외국인 투자자 성 접대 혐의를 받는 양 전 대표는 원정도박 의혹과 관련해서도 신분이 피의자로 바뀌었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14일 서울 미근동 경찰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상습도박 혐의로 최근 양 전 대표와 승리를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청 관계자는 “양 전 대표는 성 접대 등 2개의 혐의를 받고 있다. 승리 역시 상습도박 혐의로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양 전 대표가 이른바 ‘환치기’ 수법으로 현지에서 도박 자금을 조달했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수사하고 있다. 혐의가 드러날 경우 외국환관리법 위반 혐의도 추가로 적용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증거인멸 가능성을 고려해 신속히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glfh2002@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