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화제뉴스
  • “잘살아” 안영미, 절친 강유미 결혼식서 ‘눈물범벅 축가’→부케 받아

  • 기사입력 2019-08-09 09:2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8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개그우먼 강유미의 결혼식 모습이 공개됐다. 결혼식을 앞둔 신부 강유미의 모습과 절친인 안영미의 오열 축가가 화제다. [MBC ‘섹션TV 연예통신’방송영상 캡처]

[헤럴드경제=이운자 기자] 개그우먼 안영미가 절친 강유미의 결혼식장서 눈물범벅 축가를 불러 화제다

8일 오후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개그우먼 강유미의 결혼식 현장을 공개했다.

지난 3일 강유미는 서울 모처에서 비연예인인 남편을 배려해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렸다. 이날 결혼식 주례는 개그맨 대선배인 이홍렬이 사회는 서경석이 맡았다.

축가는 개그계의 절친 권혁수와 안영미가 나섰다. 축가를 부르기 위해 마이크를 잡은 안영미는 “잘살아”라는 멘트와 함께 연신 눈물을 쏟아냈다. 그러나 안영미는 눈물을 흘리는 와중에도 본래의 감춰진 흥을 주체하지 못한 채 서문탁의 노래를 열창하는 모습을 보여 하객들에게 웃음을 선물했다.

이날 신부인 강유미의 부케는 절친인 안영미가 받았다.

결혼식에 앞서 신부 대기실에 앉아 있는 강유미를 찾은 서경석은 SNS채널 방송 인터뷰까지 진행하며 결혼식 전 심경을 전했다.

강유미는 예비신랑과의 만남에 대해 “남편과는 ‘소삼(소주에 삼겹살)’을 먹으며 친해졌다”며 “만난 지 두 번 만에 소삼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프러포즈와 관련 강유미는 “강이 보이는 곳에서 반지와 장미꽃을 받았다. 아주 보편적인 프러포즈였다”고 밝혔다.

yiha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Backstage'
     'Backstage'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