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국민銀 작년 은행권 사회공헌금 1위

  • KB국민은행 1900억원 지출
    케이뱅크·카카오뱅크는 하위권
    은행권 총 9900억…사상 최대
  • 기사입력 2019-07-23 15:2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박준규 기자] 지난해 KB국민은행이 은행권 중 사회공헌활동에 가장 많은 돈을 지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1년부터 7년 연속 1위를 차지했던 NH농협은행은 3위에 그쳤다.

23일 전국은행연합회가 발간한 ‘2018 은행 사회공헌활동 보고서’에 따르면 KB국민은행의 사회공헌금 지출액이 1903억원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신한은행(1511억원), NH농협은행(1478억원), 우리은행(1065억원), IBK기업은행(1056억원), KEB하나은행(1011억원) 순이었다.

반면 인터넷 은행인 케이뱅크는 110만원, 카카오뱅크는 6140만원을 쓰는 데 그쳐 하위권을 차지했다.

시중은행과 은행연합회를 포함한 23개 금융기관의 작년 1년간 사회공헌활동비 지출액은 총 9905억원에 달했다. 당기순이익 대비 약 7% 수준으로, 2006년 집계를 시작한 이래 가장 많은 규모다.

2014년 5146억원, 2015년 4651억원, 2016년 4002억원으로 점차 감소하던 사회공헌활동비는 2017년(7417억원)부터 증가하는 추세다.

분야별로 보면 서민금융(마이크로크레디트)에 4517억원, 지역사회·공익에 3497억원이 지원됐다. 그밖에 학술·교육(981억원), 메세나·체육(774억원), 환경(71억원), 글로벌(65억원) 분야 등에 쓰였다.

김태영 은행연합회장은 “2020년까지 매년 약 1조원 규모의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nya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