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남북문제
  • 안정환 “선수시절 밥 많이 사, 패스 받아야 하니까”

  • 기사입력 2019-07-19 09: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안정환.

[헤럴드경제=송형근 기자] 안정환이 선수시절 좋은 패스를 받기 위해 선수들에게 밥을 샀던 뒷얘기를 털어놨다.

18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어쩌다 FC멤버들의 족구 대결이 펼쳐졌다.

안정환 팀 대 허재 팀으로 나뉜 멤버들은 물따귀를 걸린 족구 시합을 했다. 이날 본격적인 경기 전 안정환은 단합대회를 떠나는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그는 그러면서 자신의 기억을 회상했다. 안정환은 “볼을 갖고 있을 때 동료 두 명이 앞에 있다. 완벽한 득점 찬스면 친한 사람에게 줄 수 밖에 없다. 똑같아도 친한 사람이 더 보인다”며 “선수시절 미드필더들 밥 많이 사줬다. 왜냐하면 좋은 패스를 받아야 하니까. 말도 안 되는데 패스 주려고 한다. 욕먹어도 준다. 수비 2명 있어도 준다”고 말했다.

허재는 “비슷한 부분이 많다. 그런데 다른 게 난 볼 배급을 해줬는데 거꾸로 내가 밥을 샀다. 얘가 득점을 해야 하니까”고 말했다.

sh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