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산업일반
  • 기아차 셀토스 출격…소형SUV 전쟁 막 올랐다

  • - 셀토스 18일 본격 판매 돌입…1929만~2636만원
    - 사전계약 16일만에 5100대…코나와 비슷한 수준
    - 동급 최고 수준 전장·출력·연비효율 제공…최첨단 안전 신기술도
  • 기사입력 2019-07-18 10:3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아자동차 소형SUV 셀토스 [기아자동차 제공]

[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기아자동차의 ‘하이클래스’ 소형SUV 셀토스가 18일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하며 소형SUV 시장 내 대(大) 격돌이 시작됐다. 기아차는 셀토스가 치열한 소형SUV 시장에서 ‘게임 체인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아차는 이날 경기도 여주에 위치한 마임비전빌리지에서 기아차 관계자와 자동차 담당 기자단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셀토스 판매에 들어갔다.

지난달 20일 인도에서 최초 공개된 데 이어 이날 전 세계 최초 판매에 나선 셀토스는 사전계약 실시 16일만에 판매량 5100대를 넘기며 소형SUV 시장에 등장했다. 소형SUV 시장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현대차 코나가 사전계약 12일만에 5000대 가량 계약된 것과 비슷한 수준이다.

기아차는 셀토스가 스토닉의 부진을 만회하고 소형SUV 시장의 판도를 바꿀 이른바 게임체인저가 될 것으로 자신하고 있다. 불과 한 주 전 현대차의 소형SUV 베뉴가 출시되며 자칫 ‘제 살 깎아먹기’가 될 것이라는 우려가 나오고 있지만 차량의 크기, 타겟 등 포지셔닝에서 상당한 차별화를 준 만큼 경쟁모델이 될 수 없다고 기아차 안팎에선 보고 있다. 여기에 최근 경쟁모델 티볼리의 지난달 판매량이 전년 동월 대비 20.4% 감소하는 등 주춤하고 있어 실적에 대한 기대감은 높아지고 있다.

실제 엔트리SUV를 지향, 소형SUV 가운데선 가장 크기가 작은 베뉴와 달리 셀토스는 4375㎜의 동급 최대 전장, 골프백 3개와 보스턴백 3개가 들어갈 정도의 넓은 트렁크 용량(498ℓ)을 자랑한다.

동급 최고 수준의 출력과 연비 효율을 제공해 경제성도 갖췄다. 1.6 터보 가솔린 모델은 최고출력 177마력, 최대토크 27.0㎏f·m, 복합연비 12.7 km/ℓ(16인치 2WD 기준)의 엔진성능을 갖췄고, 1.6 디젤 모델은 최고출력 136마력, 최대토크 32.6㎏f·m, 복합연비 17.6 ㎞/ℓ(16인치 2WD 기준)의 파워풀한 성능과 높은 연비 효율을 자랑한다.

여기에 더해 동급 차종 최초로 전방 충돌방지 보조를 탑재했고, ▷차로 유지 보조 ▷차선 이탈방지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하이빔 보조 등 주행 안전과 편의성까지 향상시키는 최첨단 안전 신기술이 전 트림에 기본 적용됐다. 그러면서도 가격은 1929만~2636만원으로 동급 차량과 차이가 없어 가격 경쟁력도 갖췄다는 평가가 나온다.

권혁호 기아차 부사장은 “디자인과 상품성 부문에서 압도적 존재감을 자랑하는 셀토스는 치열한 소형 SUV 시장의 ‘게임 체인저’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아차는 셀토스의 고객 시승과 전시차 안내의 편의성을 확대하고자, 이날부터 9월말까지 셀토스·K7 시승안내 컨시어지를 특별 운영할 예정이다. 신차 구매를 희망하는 고객들은 신차 시승차 예약 및 거주지 인근 전시차 상세 정보를 전문 상담사를 통해 전화 한 통화로 편리하게 안내받을 수 있다.

rim@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