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산업일반
  • [日 경제보복]‘동분서주’ 이재용 부회장, 위기 속 주목 받은 민간 외교

  • - 귀국 일정 늦추며 일본 현지서 전방위 접촉
    - 반도체·디스플레이 소재 확보보다는 현지 동향 파악에 무게
    - 정부 간 사안에 민간 외교 역할 자처
  • 기사입력 2019-07-12 09:5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지난 7일 일본으로 출국한 이재용 부회장의 귀국이 늦어지면서 일본 현지에서 그가 가진 행보가 향후 정부의 대일 관계, 특히 산업계에 미칠 영향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당초 지난 10일 청와대 30대그룹 총수 간담회 참석이 점쳐지기도 했고, 11일 오후 귀국할 것이라는 관측도 나왔지만, 이 부회장은 귀국을 늦추면서 일본 현지에서 동분서주한 것으로 전해진다.

정치적 문제로 촉발된 이번 핵심소재 수출 규제를 놓고 정부 차원의 협의가 쉽지 않은 상황에서 이 부회장이 일본 내 정·재계 인사들과 접촉하면서 향후 이번 사태를 해결함에 있어 민간 차원에서 어떤 실마리를 제공할지에 주목된다.

12일 재계와 외신 등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지난 10일 일본 대형 은행 관계자들과 만나 일본의 수출 규제 강화 움직임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고, 한국 내 반일 감정 고조 등의 분위기를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부회장의 일정은 철저히 비공개로 진행된 가운데, 일본 현지 보도를 통해 간간이 전해졌다. 이 부회장은 일본 인사들을 접촉하면서 현지 분위기를 파악하고 향후 글로벌 시장에 미칠 여파 등을 놓고 전략을 구상한 것으로 예상된다.

일각에서는 이 부회장이 일본 현지에서 소재 관련 기업들을 접촉해 수출 규제 소재의 제3국 수출을 타진하는 등 소재 확보에 나설 것이라는 관측이 있었다.

이 부회장이 EUV(극자외선) 공정에 들어가는 포토레지스트(PR)를 만드는 일본 JSR의 대주주 브리지스톤 경영진과 만났을 가능성도 제기됐다. JSR는 벨기에 공장에서도 EUV용 레지스트를 만들고 있어 제3국에서 소재 조달이 가능할 것이라는 기대에서다.

다만 일본 정부가 나서 수출을 규제하는 상황에서 제3국을 통한 우회 수출이 성사될 가능성은 적다. 아베 총리가 직접 수출규제를 주도하고 있어 개별 소재기업 차원에서 이를 ‘거역’하기는 어렵기 때문이다. 이보다는 일본 정·재계 인사 등 일본 내 네트워킹을 통해 현지 동향 파악에 주력했을 공산이 크다.

이번 수출 규제의 기폭제가 된 일본 참의원 선거 등 현지 정세와 일본의 정책 노선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는 한편, 일본이 삼성전자가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시스템 반도체, 특히 파운드리(반도체 수탁생산) 사업의 핵심소재인 포토레지스트를 규제하겠다고 나선 만큼 보다 근본적인 해법을 모색했을 것으로 보인다.

재계 관계자는 “일본의 수출 규제가 선거용에 그친다면 반도체 사업에 큰 지장이 없겠지만, 장기화하면 타격이 없을 수 없다”며 “이 부회장이 정·재계 인맥을 총동원한 것도 그 만큼 위기라고 보고 대응방안과 해법에 대한 고민을 했을 것이고, 이후 어떤 해법을 제시할지 주목된다”고 말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일본 정부의 대(對)한국 수출 규제에 대한 대책 논의를 위해 지난 7일 오후 서울 김포공항을 통해 출국하고 있다.[연합]

당초 이번 사태가 정부 간 문제에서 비롯된 만큼 민간 차원에서 이 부회장의 행보가 가시적인 성과를 내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관측된다. 이 부회장은 현 상황에 대한 해법을 찾는데 집중하기보다는 향후 수출규제가 완화될 경우에 대비해 일본 재계의 도움을 구하는 등 사후 대책을 논의하는데 주력했을 수도 있다.

이런 차원에서 이 부회장은 귀국 후에도 일본 기업들과 계속 협의하겠다는 뜻을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참의원 선거 전후로 해서 한일 관계 악화가 양국 기업과 경제가 모두 피해를 볼 수 있다는 일본 내 여론을 형성하기 위한 의도로도 풀이된다.

thl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