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밀양서 탯줄도 안자른 신생아 발견…“출생 이틀로 추정”

  • 기사입력 2019-07-11 18: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경남 밀양에서 신생아가 유기된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1일 오전 7시께 밀양 시내 한 주택 창고에서 탯줄이 달린 여자 아기가 분홍색 담요에 쌓인 채 발견됐다.

해당 주택에 사는 70대 할머니는 발견 직후 바로 옆 마을회관으로 가서 다른 주민들과 함께 아기를 씻기고 탯줄을 자른 뒤 119에 신고했다.

병원으로 옮겨진 해당 아기는 2.7㎏으로 다행히 건강은 비교적 양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병원 관계자 소견 등을 토대로 아기가 태어난 지 이틀 가량 된 것으로 추정했다.

경찰은 마을 주변 CCTV 화면 분석을 통해 아기를 버린 사람을 추적하는 등 경위를 수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탐문 수사와 동시에 마을 외곽에 설치된 CCTV를 분석하는 등 용의자를 찾고 있다"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