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탁현민 "김제동, 욕먹는 이유 이해 할수 없어"

  • 기사입력 2019-06-26 13: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방송인 김제동씨의 '지자체 고액 강연료' 논란과 관련해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은 "김씨가 욕을 먹는 이유를 저로서는 이해할 수가 없다"고 말했다.

중앙일보에 따르면, 탁 자문위원은 25일 MBC라디오 '세계는 그리고 우리는'에 출연해 김씨 논란에 대한 질문을 받고 이같이 밝혔다.

그는 '정부 주최 연사 초청 강연에는 강사료가 정해져 있고 소위 특1급 강사가 시간당 최대 40만원'이라는 지적에 대해 "그런 강연은 (대상이) 현직 공무원이거나 말 그대로 강연회를 기획하는 데 있어서의 비용에 대한 가이드라인일 것"이라며 "그 비용이면 대한민국에서 강연할 수 있는 사람은 연예인 중에는 없다"고 말했다.

이어 "규정대로 시간당 10만~20만원을 받고 본인의 스케줄을 조정해 공무원들 앞에서 이야기할 만한 그런 연사를 찾기는 어렵다"며 "김씨 같은 경우 지자체에서 주최하고 기획사가 주관하는 행사였을 것"이라고 밝혔다.

탁 자문위원은 "30만~40만원을 주고 어떤 강사를 불러서 30~40명 공무원 또는 관계자들이 강연을 들었을 때의 만족감·밀도·가치와 김씨에게 1500만원을 주고 4000~5000명의 시민이 앉아서 그 토크쇼를 볼 때의 가치를 비교해볼 필요가 있다"며 "무조건 총액이 많다는 문제만 따질 게 아니다"고 말했다.

또 "지자체 강연료가 높다고 하고 그게 문제라고 해도 그게 김씨가 욕을 먹을 일은 아니다"고 덧붙였다.

husn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