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과학기술
  • 노정혜 한국연구재단 이사장 “국민생활에 기여하는 연구지원 확대”

  • 기사입력 2019-06-20 11:0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한국연구재단, 미래 10년 비전 선포
- “국민 삶에 도움되는 연구지원 확대”

노정혜 한국연구재단 이사장 [헤럴드DB]

[헤럴드경제=이정아 기자] 한국연구재단이 미래 10년의 청사진을 담은 비전을 선포했다.

연구자의 창의연구 지원에 머물러 있던 재단의 역할을 국민의 삶에 실질적 도움이 되는 연구 지원으로 확대한다는 것이 핵심이다.

미세먼지, 재난안전 등 국민이 체감하는 사회적 난제 해결 연구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는 내용도 비전에 새롭게 담겼다.

노정혜(사진) 한국연구재단 이사장은 20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비전 NRF 2030 선포식 및 정책포럼’에서 이러한 내용을 담은 향후 10년의 재단 전략 목표를 밝혔다.

노 이사장은 가장 먼저 수요자 중심의 연구개발(R&D) 시스템 혁신을 꼽았다. 그는 “연구자와 국민을 포함한 수요자 관점으로 과감하게 연구지원 체계를 혁신하겠다”며 “이를 위해 연구사업 기획, 평가, 지원 과정에 연구자와 국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그동안 문재인 정부는 피부로 느껴질 만한 연구 성과를 내지 못했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노 이사장은 “사회적인 수요를 반영해 국민이 체감하는 연구 성과를 창출하겠다”며 “연구 성과가 사회경제적 성과 활용과 확산으로 이어지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또 연구 논문과 데이터를 누구나 손쉽게 접근할 수 있는 재단의 ‘플랫폼’ 역할을 강화하고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내는 인재 양성에 힘쓰겠다고도 강조했다.

한국연구재단은 한국과학재단과 한국학술진흥재단, 국제과학기술협력재단이 2009년 6월 통합해 출범한 연구관리 전문기관이다.

dsu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