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해외토픽
  • “나 조지 클루니야” 사칭한 남성, 태국에서 검거

  • 기사입력 2019-06-17 12:4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송형근 기자] 조지 클루니를 사칭해오던 남성이 태국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17일 AFP통신에 따르면 태국·이탈리아 경찰 당국은 전날 공조 작전을 펼쳐 파타야 외곽 고급주택에 머물던 프란체스코 갈델리(58)와 그의 부인을 붙잡았다.

프란체스코는 수년간 조지 클루니 행세를 해왔다. 의류업을 하면서 조지 클루니를 사칭해 돈을 갈취했다.

조지 클루니는 이탈리아 사법당국에 이들 부부와 공범 한 명이 의류업을 하면서 자신의 이름을 부정하게 사용해왔다고 신고한 바 있다. 인터폴은 2013년엔 적색 수배령을 내리기도 했다.

sh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