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김정은 조화 반영구 보존 “남북관계 고려”

  • 기사입력 2019-06-16 14: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송형근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보낸 조화가 반영구 보존될 예정이다.

김대중평화센터 관계자는 16일 “조화는 현재 연세대 김대중도서관 내 수장고에 보관돼 있다”며 “회의를 열어 생화를 조화(造花)로 만들어 보관할지 등을 최종적으로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어떻게 보면 남북문제도 걸려있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하는 것처럼 폐기하기는 어렵다”고 설명했다.

이 조화는 지난 12일 김 위원장이 보냈다. 이후 조화는 김대중평화센터 측 차량에 실려 약 10분 거리에 있는 김대중도서관으로 옮겨졌다.

지난 2009년 8월 김 전 대통령의 서거 당시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애도를 표시하며 보내온 조화도 현재 김대중도서관에서 비공개로 보관 중이다.

sh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