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마약 구매 논란’ 비아이, “아이콘 탈퇴”…YG 당혹 “곧 입장 정리”

  • 기사입력 2019-06-12 16: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비아이 인스타그램 캡처]

[헤럴드경제=이운자 기자] ‘마약 구매 의혹’에 휩싸인 YG엔터테인먼트 소속 그룹 아이콘 멤버 비아이가 팀탈퇴를 선언했다.

비아이는 12일 마약 의혹과 관련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무나도 부적절한 행동으로 물의를 일으킨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운을 뗐다.

그는 “한때 너무도 힘들고 괴로워 관심 조차 갖지 말아야 할 것에 의지하고 싶었던 것은 사실”이라면서도 “겁이 나고 두려워하지도 못했다”라고 해명했다.

이어 비아이는 “제 잘못된 언행 때문에 무엇보다 크게 실망하고 상처받았을 팬 여러분과 멤버들에게 너무나 부끄럽고 죄송하다”면서 “제 잘못을 겸허히 반성하며 팀에서 탈퇴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한 매체는 2016년 비아이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피의자인 A 씨와 나눈 카카오톡 대화 메시지 내용을 공개하면서 마약 구매 의혹과 투약 정황 등을 전해 논란을 불렀다. 또 당시 경찰이 A 씨의 휴대폰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비아이가 마약을 구매한 정황이 드러났지만 소환조사 조차 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에 경찰은 당시 A 씨가 3차 피의자 신문 과정에서 ‘비아이가 마약을 요청한 건 맞지만 실제로 구해주지 않았다’고 진술을 번복해 비아이를 조사하지 않았다고 반박했다.

YG 측은 비아이의 마약 구매 의혹 및 아이콘 탈퇴 선언과 관련 “지금 비아이의 SNS 글을 접했다. 곧 입장을 정리해 발표할 것”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yiha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