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은행
  • 금융위 ‘핀테크 위크’ 1만명 발걸음

  • 기사입력 2019-05-28 11: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첫 행사 300억 유치기회 확보


‘핀테크(금융+기술)’를 필두로 금융혁신 드라이브를 걸고 있는 금융위원회가 처음 개최한 핀테크 관련 국제 행사에 총 1만여명이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 핀테크 업체에 300억원 규모의 돈이 투자될 기회도 확보했다.

금융위는 제1회 코리아핀테크 위크2019(5월 23~25일)가 이런 성과를 냈다고 28일 밝혔다.

행사 기간 핀테크 기업ㆍ금융회사 등 64개 기업이 참가했다. 총 54개 부스가 설치됐다. 금융위는 총 1만300여명이 행사장을 방문한 걸로 추산했다.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행사엔 첫날 5000여명, 둘째날 4000여명, 25일 1300여명이 찾았다고 금융위는 전했다.

행사 만족도 조사(1010명 대상) 결과, 박람회 자체에 ‘만족한다’는 응답률이 93.1%(매우만족 58.3%ㆍ만족 34.8%)로 나왔다고 한다. 핀테크 이해도 관련, 86.8%의 응답자가 ‘만족한다’(매우 만족 52.5%ㆍ만족 34.3%)고 답했다.

행사 기간엔 20개의 세미나가 열렸다. 국내외 전문가들은 세미나에서 에스토니아ㆍ호주 등 각국의 핀테크정책 동향을 공유하고 향후 정책 방향을 논의했다.

특히 행사 기간 5개 핀테크 업체가 기업설명회(IR)를 통해 총 300억원 규모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금융위 측은 “해당 핀테크들은 30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할 기회를 확보했다”며 “투자기관은 내부 투자절차를 걸쳐 오는 6월~8월 중 핀테크 기업에 실질적 자금을 투자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금융감독원은 글로벌 컨설팅 업체 딜로이트와 핀테크 기업 해외 진출 지원 협력을 위한 MOU를 맺었다. 홍성원 기자/hongi@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