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추신수보다 훌쩍 커버린 큰아들 무빈 눈길

  • 기사입력 2019-05-22 13:5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하원미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의 장남 추무빈 군이 중학교 졸업식을 치렀다. 이미 아버지보다 훌쩍 커버린 무빈군의 큰 키가 눈길을 끈다.

추신수의 아내 하원미씨는 22일(이하 한국 시간) 자신의 개인 SNS 인스타그램을 통해 졸업식 현장에서 찍은 다섯식구의 단란한 모습과 함께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하씨는 “무빈이 중학교 졸업식. 언제 이렇게 큰거야.여긴 고등학교가 4년이라 중2 때 중학교 졸업식을 한다. 제일 신기한 건 졸업식이 오늘인데 기말고사가 다음주라는 사실”이라며 무빈군의 졸업 사실을 알렸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