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김상조 공정위원장, 23일 한진ㆍ카카오 등 15개 그룹 회동

  • 기사입력 2019-05-20 19:3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헤럴드DB]

[헤럴드경제]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오는 23일 10대 이하 그룹 전문경영인(CEO)들과 만나 업계의 애로를 청취하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 등을 당부할 계획이다.

20일 공정위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23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재계 11~34위 그룹 중 15개 그룹의 CEO들과 간담회를 갖는다.

자산 10조원 이상 상호출자제한집단 11~34위 중에서 금융전업그룹(미래에셋, 한국투자금융, 교보생명보험)과 총수가 없는 집단(KT, 에쓰오일, 대우조선해양, KT&G), 앞서 간담회를 한 그룹(신세계, 두산)을 제외한 15개 그룹이다.

이들은 자산 순으로 한진, CJ, 부영, LS, 대림, 현대백화점, 효성, 영풍, 하림, 금호아시아나, 코오롱, OCI, 카카오, HDC, KCC그룹이다.

앞서 김 위원장은 취임 이후 4대, 5대, 10대 그룹의 전문경영인과 3차례에 걸쳐간담회를 가진 바 있다.

김 위원장은 이번 간담회에서 정부의 재벌개혁 정책을 설명하고 기업들이 자발적으로 지배구조 개선과 총수일가 사익편취 해소에 나서줄 것을 요구할 예정이다.

앞서 김 위원장은 올 3월 업무보고에서 5월 중 10대 이하 그룹들과 만날 계획을 밝힌 바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