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구촌 스포츠
  • 배지현, 시종일관 미소 머금고 류현진 경기 직관

  • 기사입력 2019-05-20 09:0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배지현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류현진이 메이저리그 평균자책점 1위에 오르며 6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의 현장에도 아내 배지현의 응원이 있었다.

배지현은 한국시간으로 20일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신시내티 레즈와 LA다저스의 경기를 관전했다.

경기 중계 도중 포착된 배지현은 평상복을 입고 있었다.

보라색 티셔츠 위에 흰색 남방을 겹친 룩을 선보였다. 배지현은 검은색 선글라스를 쓰고 남편의 경기를 지켜봤다. 배지현은 시종일관 미소를 머금고 있었다.

이날 류현진은 7이닝 1볼넷, 5탈삼진, 5피안타 무실점 호투로 시즌 6승에 성공했다. 평균자책점 1.52까지 떨어뜨려 메이저리그 1위에 올랐다.

배지현은 MBC스포츠 플러스 아나운서로 활동했다. 2017년 프리 선언을 한 뒤 이듬해인 1월 류현진과 결혼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